Life/Beagle.r

그냥 웃지요

728x90

학교 다녀왔는데 바지가 찢어져있음

 

- 엄마, 바지가 가위로 안 잘라질 줄 알고 잘랐는데 잘라지더라?

 

(가위는 위험하다 다칠수 있다 한참 잔소리 뒤)

 

- 엄마 나 꼬추는 안 잘랐어' 이거 봐!!

 

= 가위로 장난친다고 샘한테 안 혼났어?

 

- 아니! 샘도 웃던데! 엄마도 웃었으니까 걍 용서해 줘라~ 응??!

 

 

'Life > Beagle.r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학교숙제  (0) 2020.08.29
독서  (0) 2020.06.13
그냥 웃지요  (0) 2020.06.13
아들엄마의 마음가짐  (0) 2020.06.05
첫 문자  (0) 2020.06.05
여름엔 콩국수  (0) 2020.04.30
myo