Review/Book

사소한 거짓말

사이코패스 소설인가 했는데. 

 

후반부까지 끌고 오는 흥미로운 전개와 호흡에도 불구하고

정유정의 '종의 기원' 아류작... 이라고 하기에도 부족해 보인다. 

 

등장인물들이 이야기를 만들기 위해 억지로 캐릭터를 짊어진 느낌이다. 

 

 

 

 

'Review > Book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추리소설가의 살인사건  (0) 2021.08.06
  (0) 2021.08.05
사소한 거짓말  (0) 2021.08.05
천장이 높은 식당  (0) 2021.06.23
괜찮아 안 죽어  (0) 2021.06.16
스토너  (0) 2021.06.12